cr. https://news.v.daum.net/v/20201113211840921

짐바브웨 하라레의 한 시장에서 한 남성이 너덜해진 20달러 지폐를 들고 있다. 너덜너덜해진 지폐더라도 미화 1달러 지폐는 짐바브웨에서 왕 대접을 받고 있다. 계속되는 경제 위기에 시달리는 짐바브웨에서는 일부 거래상들이 이런 지폐를 수선하기도 한다. 짐바브웨의 하이퍼인플레이션으로 100조 짐바브웨 달러로 고작 달걀 3개를 살 수 있으며 2015년에는 미화 1달러에 짐바브웨 3경 5천 조 달러를 주어야 했다.

최근 경제 시간에 인플레이션을 배웠는데, 이렇게 높은 수준의 인플레이션이 짐바브웨에서 일어나는 줄은 몰랐다. 짐바브웨 인플레이션의 역사에 대해 좀 더 구체적으로 알아보고 싶다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